메디클러스, 엔도 세미나 ‘비운만큼 잘 채우기’

2021.04.30 14:57:30 제917호

김현철 교수·조성근 원장 연자로 엔도 자신감 UP

 

[치과신문_전영선 기자 ys@sda.or.kr] 메디클러스(대표 김경은)가 지난달 16일 서울 청담동에 위치한 리베라호텔에서 엔도 세미나 ‘비운만큼 잘 채우기’를 개최했다.

 

세미나에는 김현철 교수(부산치대)와 조성근 원장(루나치과보존과치과)이 연자로 나서 각각 ‘잘 비우기’와 ‘잘 채우기’를 주제로 강연을 진행했다. 먼저 ‘잘 비우기’와 관련한 김현철 교수의 강연은 ‘One-Flare, One-G, One-Curve 파일을 이용한 근관형성과 바이오세리막실러의 최신 동향’에 초점이 맞춰졌다. 특히 임상가의 고민인 안전한 근관확장 및 세척과 관련, 파일의 윤활작용과 킬레이션 효과가 있는 메디클러스의 ‘엔도프렙’과 근관입구 식별액 ‘카날 시크’ 등에 대한 임상자료를 공유했으며, 이와 함께 적절한 파일선택과 현미경 사용증례도 소개했다.

 

‘잘 채우기’를 맡은 조성근 원장은 ‘One-Fil(바이오세라믹실러), Any-Com Bulk 및 Any-Core를 사용해 꼼꼼하게 채우기’라는 주제로 바이오세라믹실러를 이용한 One-cone(master cone) 시스템 등 점차 보편화되고 있는 바이오세라믹 활용 충전법을 소개했다. 또한 Any-Com Bulk나 Any-Core를 사용해 코어를 간편하게 축성할 수 있는 노하우를 선보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브레이크 타임에는 드림메디칼의 후원으로 라이카 현미경과 엔도엔진을 사용해 볼 수 있는 핸즈온이 마련됐다. 강의에 언급된 엔도장비와 재료를 직접 활용해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면서 참가자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냈다. 이외에도 메디클러스는 바이오세라믹실러인 퍼티 타입의 ‘One-Fil PT’를 전시해 근관충전 솔루션의 연장선인 치수복조술 솔루션을 포함하는 전 라인업을 소개했다.

 

메디클러스 관계자는 “치과용 화학소재 전문기업으로 근관치료를 더욱 손쉽게 해결할 수 있는 제품을 지속해서 개발해 나갈 예정이며, 이와 관련된 세미나도 정기적으로 개최하겠다”고 말했다.

전영선 기자 ys@sda.or.kr
본 기사의 저작권은 치과신문에 있으니, 무단복제 혹은 도용을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성동구 광나루로 257(송정동) 치과의사회관 2층 / 등록번호 : 서울아53061 / 등록(발행)일자 : 2020년 5월 20일 발행인 : 김민겸 / 편집인 : 이재용 / 발행처 : 대한치과의사협회 서울지부 / 대표번호 : 02-498-9142 /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