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보건의료상생협의체, 한부모가정 지원사업 나서

2021.12.03 13:58:36 제945호

건보 가입자 건강정보 활용방안? 부작용 우려 목소리

 

[치과신문_김영희 기자 news001@sda.or.kr] 서울보건의료상생협의체는 지난달 24일 서울강원지역본부 세미나실에서 ‘건강Dream’ 사회공헌 행사 및 서울보건의료상생협의회 정기회의를 진행했다.

 

서울시치과의사회(회장 김민겸), 서울시의사회(회장 박명하), 서울시한의사회(회장 박성우), 서울시약사회(회장 한동주), 서울시간호사회(회장 박인숙), 서울시병원회(회장 고도일) 등 서울시 보건의료단체와 국민건강보험공단 서울강원지역본부(본부장 안수민·이하 건보공단 서울강원본부) 등이 함께하는 서울보건의료상생협의체는 이날 굿네이버스와 ‘건강Dream 지원사업’에 힘을 보태 주목받았다.

 

서울시 6개 의약단체와 건보공단 서울강원본부는 총 1,500만원의 기부금을 모금해 한부모·미혼부모·조손가정 등 사회적 취약계층을 위한 밀키트와 영양간식, 생필품 등을 지원키로 했다.

 

굿네이버스에 따르면 코로나19 이후 취약계층 가정의 소득감소 경험은 45.1%, 취약계층 가정 아동의 결식 빈도 및 패스트푸드 섭취율은 17~4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건강Dream은 서울지역 70가정을 선정해 지원사업을 펼치게 된다.

이어진 서울보건의료상생협의회 정기회의에서는 건보공단 건강보험연구원 김준호 센터장의 ‘가입자 건강관리를 위한 보험자의 건강정보 활용방안’에 대한 건보공단의 주제발표와 토론으로 진행됐다. 가입자 건강관리를 위해 건강정보를 활용하자는 취지로, 해외사례를 중심으로 발전방향을 다뤘으나, 민감한 개인정보인 만큼 기대보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컸다.

 

의약단체는 물론 소비자단체에서도 “정보 활용능력이 떨어지는 개인에 대한 혜택이 커지기보다는 실손보험사 등 기업의 상업적 이용에 따른 피해가 환자에게 전가될 것이다”, “환자를 진료하면서 청구한 자료가 기반이 되는 것이므로 환자 개인의 동의는 물론, 의사의 지적재산권에 대한 권리에 대한 인정과 보상도 필요하다”는 지적도 제기됐다.

 

건보공단 서울강원본부 안수민 본부장은 “국민의 건강증진과 질병관리를 위하여 데이터전문기관으로서 지역사회와 연계 등을 통해 국민의 건강을 책임지고 K-건강보험으로 앞으로도 각계 보건의료분야를 대표하는 위원들과 소통하고 상생 협력해 나가면서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영희 기자 news001@sda.or.kr
본 기사의 저작권은 치과신문에 있으니, 무단복제 혹은 도용을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성동구 광나루로 257(송정동) 치과의사회관 2층 / 등록번호 : 서울아53061 / 등록(발행)일자 : 2020년 5월 20일 발행인 : 김민겸 / 편집인 : 이재용 / 발행처 : 대한치과의사협회 서울지부 / 대표번호 : 02-498-9142 /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