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과 재취업 지원-파트타임 고용 필요한 때

2021.12.06 13:45:17 제945호

지난달 30일, 서울시치과의사회 구인구직특위

 

[치과신문_김영희 기자 news001@sda.or.kr] 서울시치과의사회(회장 김민겸·이하 서울지부) 구인구직특별위원회(위원장 염혜웅·이하 구인구직특위)가 지난달 30일 열 번째 위원회를 이어갔다.

 

이날 위원회에서는 구인구직난 해결방안에 대한 위원들의 자유로운 토론이 이어져 관심을 모았다. 서울지부 김민겸 회장은 “구인난은 치과계 회원들의 가장 큰 어려움인 만큼 꾸준히 노력해주기 바란다”고 격려했다.

 

위원들은 청년내일채움공제 등 구직자들의 요구가 높은 정책적 사안에 대해 치과계가 개선을 이끌어야 한다는 제안과 더불어 지부, 회원 차원에서 가능한 교육과 고용구조 개편에 대해서도 의견을 나눴다. 간호조무사 치과취업과정, 보건의료고등학교 등 서울지부에서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사업을 유지하면서 간호조무사학원에서 실질적인 치과 관련 교육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하는 방안과 지속적인 홍보의 중요성도 대두됐다.

 

또한 치과위생사, 간호조무사 등 구직자들의 치과 취업에 대한 요구와 문제점, 치과계 인식개선의 필요성도 제기됐다. 경력단절 이후 재취업을 희망하는 구직자들의 유입을 늘리고 효율적인 치과관리가 이뤄지기 위해서는 파트타임을 확대하는 방안도 고려해봄직 하다는 의견도 있었다.

 

특히 최근에는 전년대비 고용인력 증대 시 정부로부터 받을 수 있는 정책지원금도 있는 것으로 파악됐고, 파트타임의 경우도 주 20시간만 충족되면 대상이 될 수 있는 만큼 구인구직의 균형을 맞출 수 있는 방안도 제시됐다. 실업급여를 무분별하게 지원하는 것 또한 자정노력이 필요하다는 점도 지적됐다.

 

한편, 구인구직특위는 서울보건의료고등학교 1학년생 109명 학생이 치과에서 실습을 진행하게 된다고 보고했으며, 간호조무사 치과취업과정 교육자료집을 희망회원에 한해 유상배포하는 방안에 대해서는 방안과 실효성을 검토키로 했다.

김영희 기자 news001@sda.or.kr
본 기사의 저작권은 치과신문에 있으니, 무단복제 혹은 도용을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성동구 광나루로 257(송정동) 치과의사회관 2층 / 등록번호 : 서울아53061 / 등록(발행)일자 : 2020년 5월 20일 발행인 : 김민겸 / 편집인 : 이재용 / 발행처 : 대한치과의사협회 서울지부 / 대표번호 : 02-498-9142 /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