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성갱년기

2022.05.12 14:03:21 2022SS

글 / 이준형 원장(서울우리비뇨의학과의원/비뇨기과 전문의)

 

남성갱년기의 정의

남성에서는 여성의 폐경기처럼 생리가 중단되고 갑자기 여성호르몬이 급격히 감소하는 것과 같은 현상은 나타나지 않는다. 그러나 30세 이후부터 연령증가에 따라 혈청 남성호르몬 수치가 지속적으로 서서히 감소하며, 젊었을 때에 비해 상대적으로 남성호르몬 결핍상태에 놓이게 된다. 남성다움을 잃게 되고 남성호르몬의 표적장기인 뼈, 근육, 중추신경계, 생식계에 변화가 나타나는데, 이것이 부분적으로 남성호르몬 감소와 관계가 있다.

 

50대 남성에서 신경과민, 우울증, 기억력감퇴, 집중력감퇴, 쉽게 피로해짐, 불면증, 현기증, 안면홍조, 발한, 성욕감퇴 증의 증상이 나타난다고 하여 이러한 현상을 ‘남성갱년기’라고 부르기도 한다. 그러나 이러한 모든 증상은 일부 남성에서만 일어나므로 적절한 용어로 볼 수 없다. 또한 여성의 폐경기에 대칭적 용어로 ‘남성폐경’이란 용어도 남성갱년기를 적절히 대변할 수 없다.

 

몇몇 학회에서 제시한 partial androꠓgen deficiency in aging male(PADAM), androgen decline in aging male(ADAM), late-onset hypogonadism(LOH) 등의 용어도 남성갱년기를 정확히 표현하지 못한다는 지적이 있다.

 

일반적으로 갱년기 증상은 노화와 함께 테스토스테론, 부신 남성호르몬, 성장호르몬, 멜라토닌 등의 호르몬 감소가 종합적으로 작용함으로써 나타난다. 이러한 호르몬의 감소나 갱년기 증상의 정도는 개인에 따라 각각 다를 수 있으므로, 어느 한 가지 호르몬치의 측정만으로 갱년기를 진단하기는 어렵다.

 

그렇지만 일반적으로 50세 이상의 남성이 각종 갱년기 증상을 호소하면서 혈중 테스토스테론치의 저하를 보일 때 남성갱년기로 정의하고 있다.

 

남성갱년기의 역학

노화로 인한 남성호르몬의 감소는 다양하게 나타나는데 먼저 총 테스토스테론은 매년 0.8%가 감소하여 55~60세에는 유의하게 나타나고 75세에는 30세의 60%정도로 감소한다.

 

이는 연령증가에 따른 성호르몬결합글로불린(sex hormone-binding globulin, SHBG)이 증가하기 때문인 것으로 추정되며, SHBG의 증가는 성장호르몬(growth horꠓmone, GH)과 인슐린양성장인자(insulin-like growth factor-1, IGF-1)의 감소와 연관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편 유리 테스토스테론의 감소는 총 테스토스테론보다 더 일찍 감소하고 더욱 현저하여 매년 1.4%씩 감소하여 75세에는 30세의 40%밖에 되지 않는다고 보고돼 있다.

 

건강한 40~69세의 남자 415명과 한 가지 이상의 질병을 가진 1,294명을 대상으로 시행한 역학조사에 의하면 남성은 해마다 유리 테스토스테론은 1.2%씩, albumin-binding testosterone은 1.0%씩 감소를 나타내고, SHBG은 1.2%씩 증가하여 결과적으로 총 테스토스테론은 매년 0.4%씩 감소되었다.

 

이러한 남성호르몬의 감소는 성기능, 골대사, 근육질과 신체 지방분포의 변화, 기분과 인지능력 등에 영향을 미친다. 한편, 연령이 증가함에 따라 인슐린저항성과 고혈압이 현저하게 증가하고 젊은 남성에서는 2% 정도인 대사증후군이 고령군에서는 40%까지 증가하게 되는데, 대사증후군도 낮은 테스토스테론과 높은 성호르몬결합글로불린이 관련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노화에 따른 테스토스테론의 변화에 대한 대단위 임상 연구는 그리 많지 않을 뿐만 아니라 대부분의 연구가 어떤 한 시점에서 대상군의 혈청 호르몬 수치를 측정한 단면연구이기 때문에 대상군의 수나 검사 방법 등에 따라 그 결과도 다양하다. 일반적으로 총 테스토스테론과 유리 테스토스테론은 연령이 증가함에 따라 감소되지만, 개인차가 심하여, 80세 이상의 15%에서는 정상 성인보다 높은 20nmol/L 이상의 테스토스테론을 나타내기도 하며, 일부 건강한 성선기능저하증 환자들에서는 유리 테스토스테론이 40~60대보다 60~80대에 감소하지 않고 오히려 20% 이상 증가하기도 한다.

 

이처럼 폐경 후 여성과는 달리 모든 건강한 남자들이 나이가 든다고 해서 모두 성선기능저하가 발생하는 것은 아니며, 개인별로 차이를 나타내게 된다. 이러한 개인차는 유전적 소인이 60%를 차지하고 체질량지수, 인슐린저항성, 식이, 스트레스 및 흡연 등의 생리적 요인과 급, 만성 질환, 약물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하기 때문이다.

 

국내에서 40세 이상의 남성을 대상으로 인터넷을 이용한 대규모 설문조사를 시행한 결과 남성갱년기 설문지에 응답한 5,795명 중 64.6%인 3,744명이 남성갱년기 증상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연령대별 양성비율은 40대 57.1%, 50대 68.4%, 60대 81.4%, 70대 이상 90.1% 로 나타났다.

 

한편 남성갱년기 증상 중에서는 발기력 감소가 55.0%로 가장 많았으며, 체력 및 지구력 감소(51.5%)와 성욕 감소(49.9%)도 높은 응답률을 보였다. 이러한 인터넷 설문결과를 우리나라 연령대별 인구비(40~49세 : 40%, 50~59세 : 27.5%, 60~69세 : 17.9%, 70세 이상 : 14.6%, 통계청 인구 추계 참조)로 보정하면 우리나라 40세 이상 남성에서 갱년기 증상의 발현율은 69.4%로 인터넷 설문조사 결과인 64.6%보다 약간 높은 것으로 추산된다.

 

남성갱년기의 증상

남성갱년기 증상은 여성갱년기와 달리 모든 남성에게서 일정한 시기에 전형적인 증상이 발생하기보다는 점진적으로 서서히 나타나고 개인차가 심하다는 것이 특징이며, 증상의 정도도 전형적인 성선기능저하증보다 뚜렷하지 않다.

 

 

(1) 성적 증상

1. 성기능의 변화

테스토스테론의 감소와 성욕 및 성기능 사이의 관계는 다른 증상보다 뚜렷한 편으로 성욕감퇴가 대표적인 증상이다. 성욕감퇴는 노화로 인해 테스토스테론이 점진적으로 감소하게 되면서 갱년기 남성 대다수에서 관찰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테스토스테론은 발기보다 성욕과 더 연관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발기력 역시 노화와 더불어 전반적으로 저하되는 양상을 보인다.

 

갱년기 남성에서는 성행위 시 흥분하기까지나 발기 시작까지의 시간이 길어지며 사정하기까지의 시간도 길어지는 경향을 나타낸다. 또 발기가 되더라도 발기 강직도가 약하고 발기지속시간이 짧아지며 극치감이 감소하고 사정 시 사정액의 양이 줄어들거나 사정하지 않고 극치기나 해소기에 도달하는 경우도 나타나게 된다. 야간 및 조조발기의 횟수 및 강도도 줄어들며, 성행위 횟수도 줄어 주 1회 이상의 성행위 빈도를 보이는 경우는 40대 후반 남성에서는 95% 정도로 나타나지만, 60대 후반에서는 28% 정도로 감소한다.

 

2 생식기능의 변화

남자는 출생 시 약 7억 개의 Leydig cell(남성호르몬 분비세포)를 가지고 있지만, 20세 이후에는 매년 약 600만 개씩 세포가 줄어들고 이는 테스토스테론의 생산 저하로 이어진다. 하지만 테스토스테론의 감소가 정자의 운동성을 포함한 수정능력이나 임신율에 미치는 영향은 아직 확실한 결론이 나지 않은 상태이다.

 

 

(2) 신체 증상

 

1. 체형 및 근골격의 변화

남성갱년기에서는 제지방 체중의 감소와 근육량의 감소가 흔하게 나타난다. 근육량은 20세와 80세 사이에 약 35~40% 가량 감소하며, 체지방은 18~85세 사이의 남성을 대상으로 조사한 연구에서 노화에 따라 18%에서 36%로 2배 이상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로 인해 체중감소, 조기피로, 쇠약감, 보행속도의 감소, 육체활동력의 저하가 흔히 나타나게 된다.

 

하지만 이 또한 테스토스테론의 변화가 이 같은 신체 변화에 어느 정도의 영향을 미치는지는 아직 확실하지 않다.

 

2. 골밀도 저하

노화에 따라 골밀도는 감소하게 되고 이로 인해 골다공증 및 척추나 고관절의 골절 빈도가 증가한다. 그러나 테스토스테론의 감소와 어느 정도 연관성이 있는지는 근거가 부족한 상황이다.

 

3. 대사성 질환의 위험도 증가

테스토스테론 감소는 동맥경화증의 증가나 경동맥혈관 두께 증가와 관련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심혈관 질환이나 인슐린저항성 및 제2형 당뇨, 고혈압 질환이 나타날 위험도도 증가하게 된다.

 

4. 성장호르몬 분비 감소

성장호르몬은 65~86세에 24~34세 때 비해 50% 이하로 감소한다.

 

5. 기타 증상

피부의 두께가 감소하고 윤기가 감소하며, 겨드랑이털이나 음모가 감소하거나 여성형 유방을 나타내기도 한다.

 

 

(3) 정신-뇌신경학적(심리적) 증상

상실감, 우울증, 화를 잘 냄, 성급함을 동반한 기분의 변화, 불안, 신경쇠약, 기억력이나 집중력의 저하, 공간지각저하 등이 대표적으로 나타나게 된다. 실제로 남성갱년기 환자에서는 심리적, 육체적, 사회적 면을 총괄하는 건강 관련 삶의 질 지수가 현저히 저하됨을 흔히 볼 수 있다.

 

남성갱년기의 진단

(1) 병력청취

기저질환 및 복용 중인 약물에 대한 정보는 환자의 테스토스테론 수치를 평가하는 데 매우 유용하다.

 

(2) 임상 증상과 진단설문지

전술한 증상에 대한 평가 및 진단을 위한 설문지를 사용한다.

(1번 또는 7번이 해당되거나, 나머지 문항 중 3가지가 해당되면 남성갱년기로 판정)

 

 

 

(3) 신체검사

심혈관계, 구해면체반사, 항문괄약근 긴장도, 고환과 음경의 민감도 등 간단한 신경학적 검사와 고환용적, 치모, 여성형 유방 등에 대한 검사로 일차와 이차성징을 관찰해야 한다. 테스토스테론 수치는 고환의 발육상태나 용적과 관계가 있는데 고환은 18세 정도가 되면 성의 크기에 도달하고 점차 그 크기가 감소하게 된다.

 

(4) 호르몬 검사

테스토스테론 수치 측정을 위한 혈액은 오전 7~11시 사이에 채취해야 하며 박동성 분비를 고려해 최소한 3개의 샘플을 20~40분 간격으로 혹은 2개의 샘플을 1, 2주 간격으로 채취하여 각각 혹은 동량을 혼합한 혈액의 농도를 측정하는 것이 가장 이상적이다. 하지만 실제 임상에 거의 불가능한 상황이며, 단면적인 측정으로 해석을 해야 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남성갱년기의 치료

 

(1) 남성호르몬 보충요법

1. 경구약제

효과를 나타내는 데 많은 용량이 필요할 뿐만 아니라 생체에서의 활성도를 예측하기 어려운 단점이 있다.

 

2. 주사제

다른 제제들에 비해 약물 작용시간이 길고, 가격이 저렴하며, 용량 조절이 용이한 장점이 있다.

 

3. 경피용 제제

피부에 부착하는 패치 제제 및 겔타입의 도포용 제제가 있다.

 

남성호르몬 보충요법은 많은 장점이 있는 치료법이지만 그에 따른 부작용 및 금기증도 있으므로 치료는 전문의와 충분한 상의가 필요하다.

 

기자
본 기사의 저작권은 치과신문에 있으니, 무단복제 혹은 도용을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성동구 광나루로 257(송정동) 치과의사회관 2층 / 등록번호 : 서울아53061 / 등록(발행)일자 : 2020년 5월 20일 발행인 : 김민겸 / 편집인 : 이재용 / 발행처 : 대한치과의사협회 서울지부 / 대표번호 : 02-498-9142 /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