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치악 디지털 치료, 치과경영 개선 일등공신

2022.05.30 13:34:44 제970호

디오, 서울·부산·대전 잇는 전국투어 세미나 흥행가도

 

[치과신문_전영선 기자 ys@sda.or.kr] 디지털 덴티스트리 선도기업 디오(대표 김진백)가 지난 22일, 부산 센텀 본사 신관에서 ‘디지털 무치악을 통한 치과경영 혁신 세미나’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지난 4월 서울에서 처음 개최된 ‘디지털 무치악을 통한 치과경영 혁신 세미나’는 신청접수와 동시에 조기 마감되는 큰 성공을 거둔 바 있다. 부산에서도 많은 참가자들이 참석하며 흥행을 이어갔다. 특히 부산 세미나에서는 디지털 무치악 솔루션에 대한 높은 관심을 나타내며, 6월에 개최될 대전 세미나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이번 세미나는 무치악 환자를 위한 디지털 무치악 임플란트 시스템 ‘DIOnavi. Full Arch’와 이를 활용한 차별화된 치과 경영 노하우를 공유하며 큰 호응을 얻었다. 첫 연자로 나선 김소언 대표(덴탈위키컴퍼니)는 매출 상승 전략과 함께 전체적인 병원 시스템을 구성하는 노하우를 전수했다. 이어 디오 이현승 부장(Full Arch 사업본부)이 ‘DIOnavi. Full Arch’를 이용한 병원 마케팅과 매출을 올릴 수 있는 방법에 대해 소개했다. 마지막으로 최병호 교수가 연자로 나서 ‘무치악 환자를 통한 경영 개선’을 주제로 열띤 강연을 펼쳤다.

 

디오 최강준 이사는 “이번 세미나는 빠르게 변화하는 치과 경영환경에 기민하게 대응하고, 치과경영 성공을 위한 차별화된 정보를 제공한 것이 주효했다”며 “6월 개최되는 대전 세미나에서도 많은 치과의사들이 디지털 무치악을 통해 경영혁신을 이룰 수 있는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영선 기자 ys@sda.or.kr
본 기사의 저작권은 치과신문에 있으니, 무단복제 혹은 도용을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성동구 광나루로 257(송정동) 치과의사회관 2층 / 등록번호 : 서울아53061 / 등록(발행)일자 : 2020년 5월 20일 발행인 : 김민겸 / 편집인 : 이재용 / 발행처 : 대한치과의사협회 서울지부 / 대표번호 : 02-498-9142 /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