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강외과학회 항혈전제 투여환자 지침 마련

2020.02.06 15:26:14 제859호

각종 약물복용 환자 대비해야

[치과신문_신종학 기자 sjh@sda.or.kr] 대한구강악안면외과학회(이사장 김철환·이하 구강악안면외과학회)가 지난달 11일 서울대치과병원에서 ‘항혈전제 투여환자의 치과진료지침 선포식’을 개최했다.


구강악안면외과학회는 지난 2018년 이사회를 통해 항혈전제 투여환자의 치과진료지침 마련의 건을 의결하고, 이에 이정근 교수(아주대병원)를 위원장으로 T/F를 구성, 같은 해 3월 심장내과의사와 구강악안면외과의사들의 킥오프 후 1년여간 진료지침안을 마련했다.


지난해 3월 제주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구강악안면외과학회 창립 60주년 기념학술대회에서 구강악안면외과의사와 심장내과의사들이 항혈전제 투여 환자의 치과치료에 관한 Expert Consensus Meeting을 진행했고, 이후 지침을 마련했다.


구강악안면외과학회 측은 “지속적인 고령화로 인한 항혈전제 투여환자의 치과 내원 빈도가 크게 증가하고 있다”며 “이에 학회 차원의 표준화된 치과진료지침 마련이 시급했다. 이번 지침은 불필요한 의료소송 등 소모적인 진료 외 부담의 여지를 최소화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신종학 기자 sjh@sda.or.kr
본 기사의 저작권은 치과신문에 있으니, 무단복제 혹은 도용을 금합니다

주소 : 서울특별시 성동구 광나루로 257(송정동) 치과의사회관 2층 / 등록번호 : 서울아53061 / 등록(발행)일자 : 2020년 5월 20일 발행인 : 김민겸 / 편집인 : 이재용 / 발행처 : 대한치과의사협회 서울지부 / 대표번호 : 02-498-9142 /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