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스탠다드' 치협 종합학술대회 드디어 내일(10일)부터

2019.05.09 17:16:44 제824호

치협 종합학술대회 사전등록 1만1,900여명 돌파
학술대회 전용 앱으로 스마트한 강연 분위기 기대

 

제41차 아시아·태평양치과의사연맹총회(APDC), 제54차 대한치과의사협회 종합학술대회 그리고 제16회 서울국제치과기자재전시회(SIDEX 2019)를 하루 앞둔 오늘(9일) KDA 종합학술대회를 기획 주관하고 있는 대한치의학회와 치협 학술위원회가 기자회견을 열고 내일(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진행되는 종합학술대회 브리핑을 잔행했다.

 

치협 이부규 학술이사의 사회로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김철수 회장은 “이번 제54차 치협 종합학술대회는 국내외 연자 245명- 270여개 강연이 펼쳐지는 매머드급 국제학술대회”라며 “특히 이번 학술대회는 글로벌 스탠다드에 맞춰 다양한 학술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강연 시간을 30분으로 제한, 보다 많은 강연 프로그램을 선택적으로 즐길 수 있도록 기획했다”고 말했다.

 

대한치의학회 이종호 회장 역시 “사전등록 및 현장등록을 감안하면 이번 치협 종합학술대회에는 1만3,000여명이 참가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기존 학술대회가 개원의 중심의 연제 중심이었다면, 이번 학술대회는 개원의가 원하는 주제는 물론, 치협 분과학회를 중심으로 각 분야별로 전문적이면서 학문간 융합을 보여주는 의미있는 학술대회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Future, Innovation, Together!'를 슬로건으로 내건 치협 종합학술대회는 3일간 33개의 임상 세션과 8개의 특별 세션 등 총 41개 세션으로 구성됐다. 따라서 학술대회 참가자들은 치의학 전 분야에서 자신이 원하는 강연을 취사선택할 수 있다. 특히 치협에서는 학술대회 전용 앱 'APDC 2019'를 개발, 학술대회 참가자들이 효율적으로 학술강연을 살펴볼 수 있도록 했다. 현재 학술대회 전용 앱은 안드로이드 및 iOS 기반 모바일 디바이스에서 쉽게 다운받아 사용가능하다.

 

또한 이번 치협 종합학술대회 강연 중 토요일(11일)과 일요일(12일) 전 강연이 영어-한국어 동시통역이 지원된다. 학술대회 동시통역은 치과대학생 및 전공의, 치과위생사 등으로 구성된 60여명의 ‘덴탈 서포터즈’가 담당할 예정이다.

 

덴탈 서포터즈로 활약할 단국치대 정세빈 학생은 “전 세계 치과계가 주목하는 올해 국제행사가 치과대학생으로서는 다시 올 수 없는 기회라고 생각해 서포터즈에 지원했고, 참여하게 돼 영광”이라며 “아무쪼록 이번 대회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수 있도록 덴탈 서포터즈 일원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제54차 치협 종합학술대회는 내일(10일)부터 서울 코엑스 3, 4층에 있는 컨퍼런스룸 및 E홀, 오디토리움 등에서 12일(일요일)까지 진행되며, 강연장별 첫 강연은 오전 9시부터다.

 

학술대회 첫 날인 내일 오전에는 △통일치의학 △구순구개열 △예방치의학/외상 △디지털 치의학 등 세션이 준비돼 있으며, 오후에는 △턱교정수술 △조직공학 △턱얼굴재건수술/보철 △턱뼈괴사증/치과감염증 등 세션이 진행될 예정이다.

 

신종학 기자/sjh@sda.or.kr

신종학 기자 sjh@sda.or.kr
본 기사의 저작권은 치과신문에 있으니, 무단복제 혹은 도용을 금합니다

31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주소 : 서울특별시 성동구 광나루로 257(송정동) 치과의사회관 2층 / 등록번호 : 서울아53061 / 등록(발행)일자 : 2020년 5월 20일 발행인 : 김민겸 / 편집인 : 이재용 / 발행처 : 대한치과의사협회 서울지부 / 대표번호 : 02-498-9142 / Copyright ©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