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9 (화)

  • 구름조금동두천 11.6℃
  • 구름많음강릉 9.3℃
  • 흐림서울 14.1℃
  • 구름많음대전 14.4℃
  • 구름많음대구 16.5℃
  • 구름조금울산 16.1℃
  • 흐림광주 14.2℃
  • 구름많음부산 16.9℃
  • 구름많음고창 13.6℃
  • 맑음제주 16.1℃
  • 흐림강화 14.1℃
  • 흐림보은 14.0℃
  • 흐림금산 14.0℃
  • 흐림강진군 14.8℃
  • 구름조금경주시 16.4℃
  • 구름많음거제 15.9℃
기상청 제공

성장기 발치와 비발치 고민 ‘해소’

성장기교정연구회, 지난 7일 학술강연회

 

발치와 비발치만큼 교정학에서 오래된 논쟁도 없을 것이다. 발치와 비발치에 대한 궁금증, 그것도 성장기 아동에서의 임상 노하우를 엿볼 수 있는 자리가 마련돼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국성장기교정연구회(회장 차봉근·이하 성장기교정연구회)가 지난 7일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에서 제5회 학술강연회를 개최했다.‘DDD (Dynamic Decision in Dilemma): Extraction or Non-Extraction in 2-phase treatment’를 주제로 한 이번 학술강연회에는 120여명이 참석, 성황을 이뤘다.

 

특히 성장기 아동에서는 부족한 공간을 얻기 위한 공간관리부터 악궁확장, 악정형치료를 통한 골격적 관계의 개선, 골격의 잔여성장 등 발치와 비발치를 결정하기에 앞서 고려해야 할 점이 한두 가지가 아니다. 이런 교정의의 고민을 그 누구보다 잘 알고 있는 성장기교정연구회인 만큼, 관련 주제에 대한 임상적 노하우를 엿볼 수 있는 알찬 구성으로 학술강연회를 마련했다.

 

학술강연회의 스타트는 문철현 교수(가천대 길병원 교정과)가 맡았다. 문 교수는 ‘Guidance of Occlusion(Serial Extraction)’을 주제로 두개악안면과 치열의 성장발육에 대한 이해를 바탕으로 한 교합유도를 소개했다. 이어 이협수 원장(이앤장치과교정과치과)이 연자로 나서 ‘성장조절:발치/비발치 결정의 또 다른 옵션’을 주제로 Class Ⅰ, Ⅱ, Ⅲ 부정교합의 성장기 아동에서 1차 개입을 통한 발치/비발치 치료 계획의 변화과정을 제시했다.

 

오후 강연은 이승엽 교수(전북치대)의 ‘액티베이터의 소개와 활용’으로 시작해 △이기준 교수(연세치대)의 ‘Cephalogram보다 중요한 연조직 중심 발치/비발치 결정:4차원 전악함입술의 적용’ △최동순 교수(강릉원주치대)의 ‘Scientific Evidence for Extraction?’ 등으로 구성됐다. 특히 최동순 교수는 강연 말미에 발치와 비발치 여부를 결정하는 데 도움을 주는 도식화된 프로토콜을 공개하는 등 임상에서 활용할 수 있는 실질적 팁을 제공하기도 했다.

 

차봉근 회장은 “시대에 따라 발치와 비발치가 유행처럼 반복되는 것은 그 결정이 완전한 과학적 근거에 의한다기보다, 심미적 관점, 특정 치료기술의 유행, 술자의 치료철학 등 다양한 요소에 영향을 받기 때문”이라며 “이번 학술강연회를 통해 발치와 비발치에 관한 궁금증을 조금이라도 덜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영선 기자 ys@sda.or.kr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치과경영지원 10년차, 김부장이 전하는 치과생활 리얼 스토리 - 마지막회
가정이든 직장생활 속에서든 누구나 힘든 일은 있습니다. 특히나 직장생활을 하다 보면 인간관계나 업무에서 오는 스트레스로 하루에도 수십 번씩 일을 그만두고 싶은 생각이 들곤 합니다. 직장생활 잘하는 법은 누구에게나 고민일 것입니다. 2014년에 방영되었던 직장인의 교과서 ‘미생’에 이런 대사가 있습니다. “사람이 전부입니다. 하나부터 열까지 우리가 놓치지 말아야 할 건 사람이라고요. 일을 하는 사람, 일을 만들 줄 아는 사람.” ‘회사 간다’라는 건 내 ‘상사’를 만나러 가는 거죠. 상사가 곧 회사죠. 상사가 좋으면 회사가 천국. 상사가 좋지 않으면 회사가 지옥. 직장생활에서의 힘듦은 8할이 인간관계의 힘듦에서 오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나와는 좋아하는 찌개도, 좋아하는 음료도, 좋아하는 동물도, 좋아하는 최애(最愛)도 다른, 내가 아닌 다른 사람과 늘 즐겁게 지낼 수는 없겠죠. 직장생활의 인간관계는 학창시절 친구들과 경험했던 인간관계와는 굉장히 다른 새로운 분위기의 인간관계입니다. 이해관계로 얽힌 인연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술 때문에 친해졌다면 술이 없으면 깨지는 인연, 돈 때문에 맺어졌다면 돈이 없으면 깨지는 인연. 이해관계로 맺어진 인연이라면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