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 (수)

  • 구름조금동두천 20.4℃
  • 맑음강릉 22.2℃
  • 박무서울 21.7℃
  • 박무대전 21.0℃
  • 구름조금대구 23.8℃
  • 맑음울산 21.9℃
  • 구름많음광주 21.1℃
  • 박무부산 22.5℃
  • 맑음고창 19.9℃
  • 박무제주 21.2℃
  • 맑음강화 19.1℃
  • 구름많음보은 18.3℃
  • 구름많음금산 20.5℃
  • 구름많음강진군 20.9℃
  • 맑음경주시 21.4℃
  • 구름많음거제 22.3℃
기상청 제공

뉴스 인 서울

서울치과의사회 'Hands-On' 시리즈 오픈

다음달 21일, ‘차팅부터 청구까지’ 보험 핸즈온으로 출발

서울시치과의사회(회장 이상복·이하 서울지부)가 회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회원대상 핸즈온 교육 시리즈를 준비했다. 이번 핸즈온 교육은 보험청구, 보톨리눔톡신 치료, 턱관절 치료 등에 관한 것으로, 9월 21일 보험청구 프로그램 핸즈온 교육을 시작으로 총 4회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서울지부 측은 “보험위원회와 학술위원회가 공조해 준비하고 있는 핸즈온 시리즈 세미나는 회원들이 임상 그리고 치과운영에 꼭 필요한 실질적인 팁을 주기 위해 마련한 것”이라며 “특히 이번 교육은 보험청구부터 턱관절까지 다양한 분야를 시리즈로 다뤄 더욱 기대가 크다”고 전했다.

 

먼저 핸즈온 교육 시리즈 제1탄으로 다음달 21일 치과의사회관 대강당에서 ‘2019 치과건강보험청구 핸즈온 교육’을 실시한다. ‘차팅부터 청구까지 한 번에’를 타이틀로 진행되는 보험청구 핸즈온 교육은 오스템임플란트의 ‘두번에/하나로’ 프로그램을 활용한 보험청구 실전 노하우를 공유하게 된다.

 

특히 최근 차팅과 보험청구를 동시에 해결할 수 있는 통합형 프로그램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이번 보험 핸즈온에 더욱 기대가 높다. 교육은 청구 프로그램 운용에 서툰 초보자는 물론, 기존 보험청구 프로그램 운용을 하면서 전자차트와 연계할 수 있는 시스템에 관심이 있는 서울지부 회원 치과의사라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다. 단, 치과스탭의 경우 원장 동반 시 2인까지로 제한한다.

 

서울지부 강호덕 보험이사는 “이번 교육은 청구 프로그램을 이용한 올바른 보험청구 방법은 물론, 치과 운영 및 관리에 유용하게 쓰일 수 있는 청구 프로그램의 기능을 활용할 수 있는 팁을 제공하고자 마련했다”고 전했다.

 

핸즈온 교육 시리즈 2탄은 오는 10월 12일 열리는 ‘2019 보툴리눔톡신 핸즈온’이다. 지난해 11월 열린 핸즈온 교육에는 60여명의 치과의사들이 참석, 뜨거운 열기 속에서 이론 및 실습교육이 진행된 바 있다. 올해도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김희진 교수(연세치대 해부학교실)와 권민수 원장(올소치과)이 연자로 나서고, 다수 패컬티가 참여한 가운데 1대 1 실습 교육이 진행될 전망이다.

 

지난해 권민수 원장은 치과진료와 경영에 도움이 되는 보툴리눔톡신 실전 치료법에 대해 다루면서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그는 보툴리눔톡신의 종류부터 후유증, 제품별 특징 등을 짚어줄 예정이다. 보톨리눔톡신 치료에 있어 구강악안면해부학적 지식은 필수. 김희진 교수는 이에 대한 기본적인 이해를 바탕으로 효과적인 치료를 위해 필요한 기본적인 지식을 공유할 예정이다.

 

서울지부 창동욱 학술이사는 “보톨리눔톡신 등을 이용한 치료에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이번 핸즈온 교육은 초보자도 쉽게 이해할 수 있고, 실전에 바로 적용할 수 있는 핵심 포인트를 짚어주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며 많은 관심을 당부했다.

 

이 밖에 서울지부 보험위원회는 오는 11월 한 차례 이상 보험청구 핸즈온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며, 학술위원회 측도 턱관절치료 핸즈온 교육을 기획하고 있는 등 총 4회에 걸쳐 핸즈온 교육이 진행될 예정이다.

 

신종학 기자 sjh@sda.or.kr


배너
[치과신문 논단] 성명서의 힘, 최치원에서 서울지부까지
868년 최치원은 12세에 당나라로 유학을 떠났다. 신라 6두품 출신으로서 출세에 한계가 있었던 그는 18세에 외국인 과거시험인 빈공과에 장원급제한다. 이후 회남 절도사 고변의 추천으로 관역순관 지위에 올랐다. 이때 황소의 난이 일어났다. 소금세가 높아지자 밀매업이 성행하고 밀매업자의 두령인 황소가 산동성과 하남성을 점령하고 급기야 장안을 함락, 황제 희종은 쓰촨으로 도망쳤다. 때마침 최치원의 ‘토황소격문’이 빛을 발한다. 삼국사기는 이를 중국고사를 인용한 장중체 문장으로 전한다. “천하의 모든 사람이 너를 죽이려 의논할 뿐 아니라 땅속의 귀신들까지 너를 죽이려고 의논하였다” 대목에서 그 준엄한 꾸짖음에 놀란 황소가 의자에서 넘어졌다고 알려진다. 인류 역사는 말, 글, 행동의 자취다. 글의 정수인 성명서는 리더가 일정 사항에 대한 방침이나 견해를 공표하는 글이다. 크게 보면 모세 십계명, 함무라비 법전을 비롯한 모든 인류의 계율과 역사적 논쟁이 글로 이뤄져 왔다. 시의적절한 언어 구사력과 문장은 정치에서 필수다. 성명서의 위력과 파급효과는 지대하며 그 전파는 가히 빛의 속도다. 치과계도 예외가 아니며 그 이면에는 각 단체의 회장, 공보이사, 홍보이사 등 관련



배너


배너
치과경영지원 10년차, 김부장이 전하는 치과생활 리얼 스토리 - 마지막회
가정이든 직장생활 속에서든 누구나 힘든 일은 있습니다. 특히나 직장생활을 하다 보면 인간관계나 업무에서 오는 스트레스로 하루에도 수십 번씩 일을 그만두고 싶은 생각이 들곤 합니다. 직장생활 잘하는 법은 누구에게나 고민일 것입니다. 2014년에 방영되었던 직장인의 교과서 ‘미생’에 이런 대사가 있습니다. “사람이 전부입니다. 하나부터 열까지 우리가 놓치지 말아야 할 건 사람이라고요. 일을 하는 사람, 일을 만들 줄 아는 사람.” ‘회사 간다’라는 건 내 ‘상사’를 만나러 가는 거죠. 상사가 곧 회사죠. 상사가 좋으면 회사가 천국. 상사가 좋지 않으면 회사가 지옥. 직장생활에서의 힘듦은 8할이 인간관계의 힘듦에서 오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나와는 좋아하는 찌개도, 좋아하는 음료도, 좋아하는 동물도, 좋아하는 최애(最愛)도 다른, 내가 아닌 다른 사람과 늘 즐겁게 지낼 수는 없겠죠. 직장생활의 인간관계는 학창시절 친구들과 경험했던 인간관계와는 굉장히 다른 새로운 분위기의 인간관계입니다. 이해관계로 얽힌 인연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술 때문에 친해졌다면 술이 없으면 깨지는 인연, 돈 때문에 맺어졌다면 돈이 없으면 깨지는 인연. 이해관계로 맺어진 인연이라면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