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8 (목)

  • 흐림동두천 26.2℃
  • 구름많음강릉 29.3℃
  • 흐림서울 27.8℃
  • 구름많음대전 29.6℃
  • 구름조금대구 31.5℃
  • 구름조금울산 27.1℃
  • 구름조금광주 30.9℃
  • 구름조금부산 26.9℃
  • 구름조금고창 28.9℃
  • 맑음제주 29.9℃
  • 구름많음강화 26.0℃
  • 흐림보은 29.2℃
  • 흐림금산 28.3℃
  • 구름조금강진군 28.1℃
  • 맑음경주시 30.5℃
  • 구름조금거제 27.0℃
기상청 제공
PDF 바로가기

메가젠임플란트 심포지엄 ‘글로벌 페스티벌’로  

URL복사

창립 20주년 기념, 국내외 치과의사 1,200여명 참가

 

[치과신문_신종학 기자 sjh@sda.or.kr] 메가젠임플란트(대표 박광범, 이하 메가젠)가 지난달 30일과 1일 양일간 DDP(동대문 디자인 플라자) Art Hall에서 창립 20주년을 기념한 제15회 MegaGen International Symposium(이하 메가젠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메가젠 심포지엄은 3년 만에 오프라인 행사로 기획됐고, 또한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 정책으로 국내는 물론, 해외 치과의사들의 대규모 참가가 돋보였다. 메가젠에 따르면 이번 행사에는 국내외 치과의사 1,200여명이 참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오프라인뿐만 아니라 양일간 펼쳐진 학술강연은 온라인 생중계로 전 세계 치과인들에게 전해졌다.

 

메가젠 심포지엄에는 심미 임플란트의 대가인 Dr. David Garber를 비롯해 △Zero Bone Loss concepts의 창시자 Prof. Tomas Linkevicius △Osseodensification의 창시자 Dr. Salah Huwais, △Partial Extraction Therapy의 창시자 Dr. Howard Gluckman 등 글로벌 정상급 연자들의 강연이 펼쳐져 호응이 높았다. 

 

이 밖에 △루마니아 Dr. Christian Dinu △미국 Dr. David Garber, Dr. Salah Huwais △터키 Prof. Guhan Dergin △남아공 Dr. Howard Gluckman △독일 Dr. Marcus Engelschalk △리투아니아 Prof. Tomas Linkevicius 등 해외연자들의 강연이 다양하게 펼쳐졌다.

 

또한 김용진, 김종철, 나기원, 이윤형, 최진 원장 등이 국내 임플란트 임상의 높은 수준을 세계 치과인과 함께 나눴다.

 

박광범 대표는 “이번 메가젠 심포지엄은 ‘The Reunion Festival’을 콘셉트로 사람과 기술이 연결되고 화합하는 축제의 장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오프라인 중심 행사로 준비했다”며 “오늘을 계기로 코로나 장기화로 닫혔던 치과인들의 일상과 마음의 빗장을 열고 함께 도약하는 기회와 희망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메가젠은 학술행사 외에도 전시부스를 마련해 메가젠의 제·상품을 직접 확인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또한 푸짐한 경품이벤트를 통해 Medit i700, N2 Unit Chair, 2023 메가젠 뉴욕 심포지엄 초청권, C10 3D 프린터, 덴츠플라이시로나 핸드피스, TBS 포셉, Densah Bur Kit, MEGA ISQ Ⅱ 등 다양한 상품을 제공했다.

 

메가젠은 창립 이후 국내외 치과의사를 위한 체계적인 세미나, 대형 심포지엄 등의 교류 및 교육활동을 통해 보다 우수한 치료결과를 환자들에게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메가젠은 지난해 기준 유럽 29%, 아시아 22%, 미주권 11% 등 전체매출의 72%를 수출로 실현한 바 있고, 임플란트 종주국인 유럽과 미국 수출 1위, 수출액 1억불을 달성했다. 

 

메가젠 박광범 대표는 “창립 20주년을 맞이한 메가젠은 지속적인 성장을 거듭하고 있다”며 “지금에 이르기까지 먼저 손을 내밀어준 전 세계 치과의사 및 치과산업 파트너들에게 감사하다. 지금의 성과는 메가젠 가족의 관심과 사랑, 헌신이 있어서 가능한 일이었다. 모든 분께 다시 한 번 고마움을 전한다”고 말했다.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심리학 이야기

더보기


보험칼럼

더보기

알아두면 힘이 되는 요양급여비 심사제도_④현지조사

건강보험에서의 현지조사는 요양기관이 지급받은 요양급여비용 등에 대해 세부진료내역을 근거로 사실관계 및 적법 여부를 확인·조사하는 것을 말한다. 그리고 조사 결과에 따라 부당이득이 확인된다면 이에 대해 환수와 행정처분이 이뤄지게 된다. 이러한 현지조사와 유사한 업무로 심평원 주관으로 이뤄지는 방문심사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주관이 되는 현지확인이 있는데, 실제 조사를 받는 입장에서는 조사 자체의 부담감 때문에 모두 다 똑같은 현지조사라고 생각할 수 있다. 하지만 실시 주관에 따라 내용 및 절차, 조치사항이 다르기 때문에 해당 조사가 현지조사인지 현지확인인지, 혹은 방문심사인지를 먼저 정확히 파악한 후 적절한 대처를 해야 한다. 건강보험공단의 현지확인은 통상적으로 요양기관 직원의 내부 고발이 있거나 급여 사후관리 과정에서 의심되는 사례가 있을 때 수진자 조회 및 진료기록부와 같은 관련 서류 제출 요구 등의 절차를 거친 후에 이뤄진다. 그 외에도 거짓·부당청구의 개연성이 높은 요양기관의 경우에는 별도의 서류 제출 요구 없이 바로 현지확인을 진행하기도 한다. 그리고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방문심사는 심사과정에서 부당청구가 의심되거나, 지표연동자율개선제 미개선기관 중 부당청


법률칼럼

더보기

[법률칼럼] 무면허 의료행위 금지의무

안녕하세요. 법무법인 세종의 하태헌, 이정은 변호사입니다. 이번호에서는 의료법 상 ‘무면허 의료행위 금지 의무’에 대하여, 최근 의사의 지시 없는 간호조무사의 실밥 제거행위가 무면허의료행위인지 여부가 쟁점이 되었던 사건을 통하여 말씀드리려고 합니다. ■ 관계법령 의료법 제27조(무면허 의료행위 등 금지) ① 의료인이 아니면 누구든지 의료행위를 할 수 없으며 의료인도 면허된 것 이외의 의료행위를 할 수 없다. 다만, 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자는 보건복지부령으로 정하는 범위에서 의료행위를 할 수 있다. 1. 외국의 의료인 면허를 가진 자로서 일정 기간 국내에 체류하는 자 2. 의과대학, 치과대학, 한의과대학, 의학전문대학원, 치의학전문대학원, 한의학전문대학원, 종합병원 또는 외국 의료원조기관의 의료봉사 또는 연구 및 시범사업을 위하여 의료행위를 하는 자 3. 의학ㆍ치과의학ㆍ한방의학 또는 간호학을 전공하는 학교의 학생 ⑤ 누구든지 의료인이 아닌 자에게 의료행위를 하게 하거나 의료인에게 면허 사항 외의 의료행위를 하게 하여서는 아니 된다. ■ 관련 법리 의료인이 아니면 누구든지 의료행위를 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