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0 (목)

  • 구름많음동두천 30.7℃
  • 구름많음강릉 29.0℃
  • 구름조금서울 32.7℃
  • 구름많음대전 26.5℃
  • 흐림대구 25.8℃
  • 흐림울산 22.6℃
  • 흐림광주 23.3℃
  • 흐림부산 23.2℃
  • 흐림고창 24.2℃
  • 흐림제주 22.8℃
  • 맑음강화 26.7℃
  • 흐림보은 25.1℃
  • 흐림금산 25.3℃
  • 흐림강진군 22.3℃
  • 흐림경주시 24.1℃
  • 흐림거제 22.0℃
기상청 제공
PDF 바로가기

[특집] 내 치과 ‘디지털치과’ 만들기 - 오스템임플란트 'OneJet DLP'

URL복사

치과 환경에 최적화된 3D프린터 ‘OneJet DLP’
정밀도·속도·편의성, 경제성까지 두루 갖춰

[치과신문_신종학 기자 sjh@sda.or.kr] 디지털 덴티스트리 리더를 자부하는 오스템임플란트(대표 엄태관·이하 오스템)의 ‘OneJet DLP’는 치과환경에 최적화된 Full HD급 고속 3D 프린터다.

 

오스템은 3D 프린터 ‘OneJet DLP’를 출시함으로써 디지털 덴티스트리 라인업을 강화했다. DLP(Digital Light Protector) 타입의 출력방식을 채택한 OneJet DLP는 보철물의 내외부 형상을 Full HD급 고정밀로 빠르게 출력할 수 있다. 

 

 

출력시간 최소화, 정밀도까지 잡아
OneJet DLP는 광경화성 액상 수지를 빔프로젝터를 통해 면 단위로 응고시키는 방식의 DLP 타입 3D 프린터. 따라서 속도가 빠르고 동시 출력 개수에 상관없이 출력 시간이 일정하다는 게 가장 큰 특징이다. 특히 주목할 부분은 Full HD급 프로젝터를 탑재함으로써 오차율이 100μm를 넘지 않기 때문에 미세부위까지 정밀하게 출력할 수 있고 내면 적합 과정도 최소화했다. 

 

OneJet DLP는 Sugical guide, 임시크라운, Model 2.0, Splint 등 다양한 재료를 출력할 수 있고 고속모드로 작동시키면 출력 시간이 20~30분에 불과하다.

 

오스템 관계자에 따르면 오스템 원가이드 센터에 제작 의뢰 시 실물 수령까지 1주일 정도가 소요된다면, OneJet DLP를 구비한 치과에서는 Surgical Guide 디자인 30분, 출력 30분, 경화 10분으로 1시간여 정도면 가이드를 생산할 수 있어, 원데이 임플란트 수술도 가능하다는 것이다. 

 

OneJet DLP은 출력 성공률도 상대적으로 높다. 3D 출력을 하려면 사전에 보철물 외면에 지지대 역할을 하는 서포트를 부착해야 하는데, 이때 그 위치가 출력의 성패를 좌우한다. OneJet DLP는 3D 프린터 선도 기업인 매터리얼라이즈(Materialise)사의 Magics 소프트웨어를 탑재하고 있어 최적의 위치에 서포트를 생성해줌으로써 출력 성공률을 높여준다.

 

서포트는 한 번 클릭만으로도 자동 생성해주며 향후 편리하게 제거할 수 있다.

 

자동화로 운용 편의성 높여
OneJet DLP는 간단한 사용방법만 알면 치과 스탭 누구나 간단하게 운용할 수 있다. 출력 파일을 담은 USB를 삽입하고 한번만 터치하면 출력이 시작되는 등 사용법이 간단하고, 메모리 기능을 갖춰 직전 출력 소재와 출력 모드를 자동으로 설정해주기도 한다.

 

치과 내에서 보철물을 제작할 수 있다는 점에서 경제성도 뛰어나다. 1㎏정도의 재료면 통상 임플란트 수술 가이드를 50개 정도 만들 수 있고, 임시 크라운은 1,500개까지 제작 가능하다. 이에 드는 비용은 원가이드 센터 제작과 비교해 10% 수준이다.

 

오스템 관계자는 “OneJet DLP는 정밀도가 뛰어날 뿐만 아니라 보철물 제작 및 수술 시간을 줄일 수 있고 비용마저 절감할 수 있다는 점에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며 “초보자 또한 쉽게 운용할 수 있는 빼어난 사용 편의성도 높은 인기의 이유”라고 설명했다.

 

또한 “OneJet DLP는 Full HD급 고정밀 프로젝터를 탑재해 정확한 보철물을 제작할 수 있다”며 “여기에 제작시간 및 비용, 수술시간 등을 획기적으로 단축할 수 있어 출시 전부터 기대를 모은 바 있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더보기
4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심리학 이야기

더보기

재테크

더보기

수익 나는 저가매수와 리밸런싱 전략 | 기준금리 사이클과 대중심리 멀리하기

현지 시간 기준 6월 18일 미국 엔비디아가 마이크로소프트의 시총을 넘어 전 세계 1위 시가총액 회사가 됐다. 주변 여기저기서 엔비디아에 대한 투자 수익 인증이 들려오고, 기관들의 엔비디아 목표치가 계속해서 상향되고 있다. 얼마 전 대만에 엔비디아의 CEO 젠슨 황이 내방했는데, 그 인기가 록스타 급이었다고 한다. 국내 투자자가 많이 투자한 미국주식회사 중에서 테슬라와 같이 올해 마이너스 수익을 기록 중인 회사도 일부 있지만, 애플, 엔비디아, 마이크로소프트 등 개인투자자들에게 인기 있는 종목들이 사상 최고가를 갈아치우면서 미국주식 투자의 인기가 날로 커지고 있다. 일주일 전에는 애플, 엔디비아, 마이크로소프트의 시총을 합산하면 세계 2위 경제대국 중국의 전체 시가총액을 추월했다. 이처럼 전 세계 투자자들의 미국주식 투자 열풍이 식을 줄 모르고 이어지고 있다. 현재 미국주식시장의 60%를 외국인이 보유하고 있는데, 4년 동안 15%나 증가했고 이는 2000년 나스닥 IT 버블 당시를 능가하는 수치다. 2009년 이후 미국주식의 외국인 보유 비중은 두 배가 늘었는데, 이 기간 S&P500은 695%, 나스닥 100은 1,729% 급등했다. 미국을 제외한


보험칼럼

더보기

알아두면 힘이 되는 요양급여비 심사제도_④현지조사

건강보험에서의 현지조사는 요양기관이 지급받은 요양급여비용 등에 대해 세부진료내역을 근거로 사실관계 및 적법 여부를 확인·조사하는 것을 말한다. 그리고 조사 결과에 따라 부당이득이 확인된다면 이에 대해 환수와 행정처분이 이뤄지게 된다. 이러한 현지조사와 유사한 업무로 심평원 주관으로 이뤄지는 방문심사와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주관이 되는 현지확인이 있는데, 실제 조사를 받는 입장에서는 조사 자체의 부담감 때문에 모두 다 똑같은 현지조사라고 생각할 수 있다. 하지만 실시 주관에 따라 내용 및 절차, 조치사항이 다르기 때문에 해당 조사가 현지조사인지 현지확인인지, 혹은 방문심사인지를 먼저 정확히 파악한 후 적절한 대처를 해야 한다. 건강보험공단의 현지확인은 통상적으로 요양기관 직원의 내부 고발이 있거나 급여 사후관리 과정에서 의심되는 사례가 있을 때 수진자 조회 및 진료기록부와 같은 관련 서류 제출 요구 등의 절차를 거친 후에 이뤄진다. 그 외에도 거짓·부당청구의 개연성이 높은 요양기관의 경우에는 별도의 서류 제출 요구 없이 바로 현지확인을 진행하기도 한다. 그리고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방문심사는 심사과정에서 부당청구가 의심되거나, 지표연동자율개선제 미개선기관 중 부당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