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4 (일)

  • 맑음동두천 27.3℃
  • 구름많음강릉 22.6℃
  • 맑음서울 28.5℃
  • 구름조금대전 24.9℃
  • 구름많음대구 23.0℃
  • 울산 22.1℃
  • 구름많음광주 24.5℃
  • 부산 22.2℃
  • 구름많음고창 25.5℃
  • 흐림제주 26.1℃
  • 구름조금강화 23.8℃
  • 구름조금보은 23.7℃
  • 구름많음금산 25.0℃
  • 구름많음강진군 24.2℃
  • 구름많음경주시 22.3℃
  • 흐림거제 22.3℃
기상청 제공
PDF 바로가기

[연중기획] 내치과 ‘디지털 치과’ 만들기⑥

URL복사

“임프레션 대체, 정확한 스캔이 관건” -프라임스캔을 중심으로
글/정태구 원장(역곡사과나무치과의원)

최근 수년간 치의학계 및 개원가 그리고 치과산업계는 ‘Digital Dentistry’가 가장 큰 이슈였다. “보다 정확한 진료를 위해”, “결국 모든 시스템은 디지털로 전환되기 때문에 선제적으로 접근해야 한다”는 인식이 높아지고 있다. 본지는 ‘Digital Dentistry’ 기획연재를 통해 디지털 치과로의 접근에 보다 객관적이고 올바른 방향성을 제시해 보고자 한다. 이에 치과 디지털 도입을 준비하고 있는 원장, 도입 필요성을 느끼고 있지만 선뜻 결심을 하지 못하고 있는 원장, 이미 디지털 치과로 변신해 잘 안착시킨 원장, 그리고 아직은 시기상조라고 생각하는 원장 등 이들의 ‘디지털 이야기’를 솔직 담백하게 지면에 담아본다.    [편집자 주] 

 

구강 스캐너는 전통적인 방식의 구강 내 데이터 획득 방법인 rubber impression을 대체할 수 있는 효과적인 방법이다. 이를 임상에 적용하기 위한 기본 전제는 구강 스캔의 정확성이라 할 수 있겠다. 

 

구강 스캐너의 정확성에 대한 검증은 많은 실험과 논문, 임상 적용 사례 등을 통해 이미 충분히 이뤄졌다 할 수 있으며, tooth mobility의 증가, 치은퇴축 및 언더컷의 증가 등이 있는 임상 상황에서는 오히려 임프레션보다 더 우수한 정확성을 보인다.  

 

지난 2014년 4월에 처음 구강스캐너를 도입했다. 모델은 덴츠플라이시로나(당시 시로나)의 옴니캠이었다. Video sequence 방식의 active triangulation technology를 채택한 스캐너로, 도입 목적은 one visit ceramic restoration으로, 밀링머신인 CEREC MC XL을 함께 구입했다. 도입 목적에 맞게 inlay, onlay, 전치부 소구치부 ceramic crown, laminate 등은 효과적으로 임상에 적용했다. 

 

다만 한계점은 cross arch scan(또는 full arch scan)에서의 왜곡(distortion)이 존재하는 것으로 multi-unit case에서의 안정적인 적용이 쉽지 않았다는 점이다. 이를 극복하기 위해 scan sequence를 최적화하고, 피사체와의 거리를 일정하게 유지하며 부드러운 scan flow의 숙련도를 높이기 위한 노력을 기울였다. 

 

이후 2019년 9월에 국내 출시된 덴츠플라이시로나의 프라임스캔을 도입해 1년 5개월 정도 사용해오고 있다. 타사 스캐너에 비해 무거운 무게(524g)와 큰 크기로 스캔할 때 불편하지 않을까 걱정을 했지만, 한층 업그레이드된 정확성과 스캔 속도를 확인한 후에는 망설임 없이 도입할 수 있었다.

 

High-frequency contrast analysis와 Dynamic depth scan technology, Smart pixel sensor, intelligent processing라는 원리로, 20㎜ depth까지 초당 100만개 이상의 3D points data(low noise 3D data)를 획득, 처리할 수 있어 타사 대비 매우 우수한 sharpness, resolution과 정확성을 구현한다. 또한 현존하는 구강스캐너 중 가장 큰 FOV 가지고 있는 스캐너로, 작은 움직임과 tilting으로도 찍고자 하는 부위의 깨끗한 스캔이 가능하고 압도적인 스캔 속도를 자랑한다. 이는 임상에서 숙련자와 비숙련자의 차이를 줄여줄 수 있는 큰 장점이라 할 수 있겠다. 이러한 프라임스캔의 장점들은 문헌들을 통해서도 객관적으로 증명되고 있다.

 

위와 같은 장점에도 불구하고 지금 구강 스캐너를 도입하고자 하는 입장에서는 타사 대비 높은 가격이 부담일 수 있다고 생각하나, 덴츠플라이시로나가 가장 오랫동안 구강 스캐너를 개발하고 판매해 온 회사로서 원활한 교육과 지원이 이뤄진다는 점은 높은 비용을 치룰 가치가 있겠다. 

 

오랫동안 스캐너를 사용해오면서 느끼는 점으로, 구강 스캐너의 선택만큼이나 중요한 것은 사용하는 방법이라 생각한다. 많은 치과의사들이 구강 스캐너를 도입한 이후 직접 다루기보다 스탭들에게 일임하는 경우가 많은 것 같다. 하지만 보다 정확한 스캔과 임상에서의 원활한 적용을 위해서는 치과의사가 직접 스캔해보고 스캔할 때의 어려운 점들을 느끼고 그를 극복하기 위한 방법을 생각해보며, 스캔 파일 데이터를 분석하고 정리해 나가는 것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생각한다.

관련기사

더보기
43건의 관련기사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배너

심리학 이야기

더보기
조기 교육은 교육을 빙자한 아동학대다
초5가 고2 수학을 배운다는 기사가 보인다. 초5가 고2 수학 문제를 풀었다는 의미가 아니다. 과거에도 수학 천재들이 어려운 수학 문제를 푼 일들은 많았다. 하지만 이번 기사는 그런 천재들의 이야기가 아니다. 학원에서 ‘초등 의대반’이라는 명분으로 초등 5학년부터 고2 수학을 가르친다는 내용이다. 이 기사를 보며 청소년 심리를 전공한 필자는 매우 놀랐다. 상업적 목적으로 초5에게 고2 수학을 가르치겠다는 학원도, 그것에 호응하는 학부형들도 모두 정상이 아니다. 최근 적지 않은 초등학생이 새벽 1시에 공부가 끝난다는 것도 허언이 아닌 듯하다. 이런 내용 속에 아이의 정신건강에 대한 배려나 고려가 전혀 보이지 않는 것은 문제다. 수학 천재가 아닌 그저 머리 좋은 아이에게 고2 수학을 가르치는 것은 교육이 아니라 아동학대이기 때문이다. 학원과 학부모의 과도한 욕심이 정상적으로 성장해야 할 아이들의 정서를 파괴하고 심리적인 성숙을 막을 것이 안타깝다. 학원이 돈을 벌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것도 문제지만 아이들이 정상적 심리 발달을 못할 것을 모르는 학부모들은 더 문제다. 비록 우리나라 사교육 문제가 오래됐지만, 지금처럼 초등학생까지 희생자로 내몰 만큼

재테크

더보기

원달러 환율, 얼마나 오를까? | 2024년 하반기 이후 원달러 환율 분석과 전망

최근 원달러 환율이 1,400원을 위협하며 상승 추세를 보이고 있다. 작년부터 미국 기준금리 사이클 상 금리고점 이후와 경제위기 사이의 원달러 환율 상승에 대해 언급한 바 있다. 본지 기고와 유튜브 등 매체를 통해 원화가치 하락을 헤지하기 위한 달러자산과 달러 현금 확보에 대해 다루고 실제로 투자를 진행했다. 이번 시간에는 2024년 7월 기준으로 원달러 환율의 추세를 분석하고 앞으로 어떤 방향으로 진행될 것인지 프랙탈 분석을 통해 전망해보도록 한다. 기준금리 인하 사이클 분석 | 코스톨라니 달걀 모형 필자가 자산배분에서 자산별 비중 전략을 위해 자산의 흐름을 전망하는 근거는 ‘코스톨라니 달걀 모형’으로 알 수 있는 연준의 기준금리 위치와 방향이다. 미국 기준금리의 변동은 자산시장에 큰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이를 통해 향후 경제 상황을 예측하는데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연준의 금리 정책은 통화의 공급과 수요를 조절해 경제를 안정시키는 역할을 하며, 이는 결국 주식, 채권, 부동산 등 다양한 자산군의 수익률에 직간접적으로 영향을 주게 된다. 과거 데이터를 분석해 각 자산군의 역사적 수익률과 변동성을 평가하고, 이 과정에서 주요 경제 지표와 글로벌 경제 동향도


보험칼럼

더보기

[치과 노무칼럼] 근로계약 체결 시 급여설정(올바른 급여설정이 임금체불 방지)

근로계약을 작성할 때 가장 민감한 부분이 급여액일 것이다. 보통 입사 제안 시에는 급여액이 추상적으로 제안되지만, 근로계약서 작성 시 금액의 내용 및 성격을 명확히 해야 향후 노무 분쟁을 예방할 수 있다. 이번 호에서는 급여를 설정할 때 반드시 고려해야 하는 개념을 설명하고자 한다. 1. 그로스 VS 네트 치과 등 병의원에서 고유한 급여문화 중 하나가 급여를 실수령액으로 계약(네트)하는 것이다. 입사하는 직원에게 먼저 사업장의 급여 원칙을 설명해야 하는데, 결론부터 말하면 ‘그로스’ 개념을 정착시키는 것을 권장한다. 네트제로 계약할 경우 사업장에서는 향후 급여 인상에서 소득세 증가에 따라 예상치 못하게 사업장의 부담액이 커지고, 퇴직금·연말정산 환급금·연차수당 산정 등에서 불필요한 분쟁이 발생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근로자는 ‘결국 내 통장에 이체되는 금액이 얼마인가’에 대한 관심이 크기 때문에 네트제를 인정해 주는 사업장을 찾는 것이 일반적이고, 이로 인해 그로스 문화 정착이 힘든 것이 사실이다. 그로스제와 네트제에 따라 급여관리 방안 및 향후 영향을 미치는 부분에 대해서는 추후 자세히 설명하고자 한다. 2. 기본급 설정 (최저시급) 기본급은 당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