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19 (화)

  • 흐림동두천 12.9℃
  • 흐림강릉 9.4℃
  • 흐림서울 14.9℃
  • 흐림대전 15.8℃
  • 구름조금대구 17.1℃
  • 구름많음울산 16.3℃
  • 흐림광주 14.5℃
  • 구름많음부산 17.3℃
  • 구름많음고창 14.2℃
  • 구름조금제주 17.3℃
  • 흐림강화 14.4℃
  • 흐림보은 14.3℃
  • 흐림금산 14.4℃
  • 흐림강진군 14.9℃
  • 맑음경주시 16.9℃
  • 구름조금거제 16.6℃
기상청 제공

2020치협선거

김철수 후보 “여성치의 정책, 3년 성과 바탕으로 확대-강화”

지난 3일 대여치와 간담회, 차별화된 여성 공약 제시

[치과신문_김영희 기자 news001@sda.or.kr] 기호 3번 김철수 ‘든든캠프’가 지난 3일 대한여자치과의사회(회장 박인임·이하 대여치)와 간담회를 개최했다.

 

‘치과의사의 양성평등 실천’을 주제로 진행된 간담회에서는 △여성선호 일자리 창출(보건의료일자리창출사업 기반 공공일자리 및 요양병원등 일자리 창출) △여성 부회장 30%, 여성 이사 30%, 여성치의 예산 대폭 확대 △치과의사 퇴직연금제도 신설·여성회원 커뮤니티 활성화 및 컨퍼런스 개최 △여성회원 맞춤형 복지정책 추진 등 김철수 캠프의 주요 공약과 대여치의 의견을 공유하는 시간이 됐다.

 

김철수 후보는 치협이 정부의 ‘보건의료일자리 창출사업’에 적극 협력해 구인구직 알선에 적극 나서고, 요양병원 치과의 채용 등 양질의 일자리 확보방안을 마련하겠다는 계획이다. 선출직 여성부회장, 대여치에 배정된 당연직 여성부회장 이외에도 여성 부회장 1인을 더 확보하고, 치협 전체 이사 중 여성의 비율을 30%까지 늘리는 방안도 다시 한번 소개했다.

 

뿐만 아니라 여성회원들이 적극 참여할 수 있는 온라인 커뮤니티를 적극 지원하고, 오프라인에서는 자녀 교육과 관련해 유명강사의 강연을 들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등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겠다는 계획도 밝혔다. 이 외에도 여성치과의사의 자긍심 향상을 위한 연구용역 지원을 확대하고, 의료기관에서 필수로 이수해야 하는 양성평등교육을 치협이 주관해 보수교육점수를 부여하는 방안도 추진하겠다고 설명했다.

 

김철수 후보는 “현재 전체 회원 중 여성회원이 27.3%(8,443명)로 10년 전에 비해 2,600여명이 증가했고 여성회원의 권익 향상과 복지증진 및 회무 참여 요구가 높아지고 있다”면서 “지난 임기 700여만원에 불과했던 여성 관련 비정규예산을 4,500만원까지 정규예산으로 편성집행하도록 실천한 바 있으며, ‘치과의사의 양성평등 실천’이라는 관점에서 여성 치과의사 관련 공약을 대폭 확대해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특히 협회장 임기 중 여성대의원 증원과 특별회계 편성을 통한 출산 회원 회비면제사업으로 호응이 높았던 만큼 향후 공식 예산에 포함시켜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는 뜻을 재확인했다.

 

김철수 후보는 “지난 3년간 여성회원들의 지원과 지지에 보답하는 마음으로 적극적으로 지원의 폭을 넓힐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여성 치과의사 지원을 단단히 할 수 있는 이 시점에 치협을 다시 원점으로 되돌려서는 안 된다”면서 아낌없는 지지와 성원을 당부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치과경영지원 10년차, 김부장이 전하는 치과생활 리얼 스토리 - 마지막회
가정이든 직장생활 속에서든 누구나 힘든 일은 있습니다. 특히나 직장생활을 하다 보면 인간관계나 업무에서 오는 스트레스로 하루에도 수십 번씩 일을 그만두고 싶은 생각이 들곤 합니다. 직장생활 잘하는 법은 누구에게나 고민일 것입니다. 2014년에 방영되었던 직장인의 교과서 ‘미생’에 이런 대사가 있습니다. “사람이 전부입니다. 하나부터 열까지 우리가 놓치지 말아야 할 건 사람이라고요. 일을 하는 사람, 일을 만들 줄 아는 사람.” ‘회사 간다’라는 건 내 ‘상사’를 만나러 가는 거죠. 상사가 곧 회사죠. 상사가 좋으면 회사가 천국. 상사가 좋지 않으면 회사가 지옥. 직장생활에서의 힘듦은 8할이 인간관계의 힘듦에서 오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나와는 좋아하는 찌개도, 좋아하는 음료도, 좋아하는 동물도, 좋아하는 최애(最愛)도 다른, 내가 아닌 다른 사람과 늘 즐겁게 지낼 수는 없겠죠. 직장생활의 인간관계는 학창시절 친구들과 경험했던 인간관계와는 굉장히 다른 새로운 분위기의 인간관계입니다. 이해관계로 얽힌 인연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술 때문에 친해졌다면 술이 없으면 깨지는 인연, 돈 때문에 맺어졌다면 돈이 없으면 깨지는 인연. 이해관계로 맺어진 인연이라면 이